“세계인을 하나로” 외국인과 함께 즐기는 ‘천안 K-컬처빅람회’
“세계인을 하나로” 외국인과 함께 즐기는 ‘천안 K-컬처빅람회’
  • 김점식 기자
  • 승인 2024.05.26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천안 K-컬처박람회’가 외국인 문화축제, K-컬처 비정상회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내·외국인이 문화로 소통하는 세계인의 축제로 발돋움 했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다양한 민족·문화권의 사람들이 서로 이해하고 공존하는 다문화 사회를 조성하고자 추진된 이번 축제는 K-컬처박람회와 연계·기획함으로써 내국인과 세계인이 함께하는 글로벌 축제로의 도약 가능성을 보여줬다.

이어 KBS2 예능프로그램 ‘개그콘서트’에서 소통왕 말자 할매로 출연하는 개그우먼 김영희가 외국인근로자, 다문화가족, 유학생 등 외국인 주민의 고민 등을 들어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K-트롯 경연대회가 열려 흥 많고 끼 넘치는 외국인 이웃들의 공연과 충청남도 각 시군의 가족센터축하공연, 충남도민화합퍼포먼스, 모범 외국인근로자·외국인고용 사업주 등 유공표창이 진행됐다. 무료 구강검진과 국가별 의상입기, 국가별 놀이감·악기 체험 등이 운영됐다.

외국인 축제 참여자들은 축제가 끝난 이후에도 K-컬처박람회의 다양한 K-콘텐츠를 접하고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했다. ㅠ이와 함께 특별기획 토크쇼 ‘K-컬처 비정상회담’이 진행돼 외국인 방송인 시각으로 바라본 K-컬처에 대해 조명했다.

토크쇼에는 K-컬처박람회 홍보대사인 구잘 투르수노바를 비롯한 알베르토 몬디, 럭키 등 외국인 방송인이 출연해 K-팝·웹툰·뷰티·푸드·영화 등 한류문화의 확장성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또 박상돈 천안시장, 한시준 독립기념관장이 출연해 K-컬처박람회의 의미와 비전에 대해 설명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외국인축제를 비롯한 K-컬처박람회를 통해 국적, 인종, 문화 등 차이에 따른 차별과 편견을 해소하고 외국인과 지역주민이 서로 어울려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외국인과 지역주민의 소통·화합의 장인 ‘천안 외국인 문화축제’가 26일 독립기념관 겨레의 큰마당 주무대에서 열렸다.

 

26일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한 구잘 투르수노바, 알베르토 몬디, 럭키 등 외국인 방송인이 ‘K-컬처 비정상회담’에서 K-컬처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6일 구잘 투르수노바, 알베르토 몬디, 럭키 등 외국인 방송인이 ‘K-컬처 비정상회담’에서 K-컬처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6일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한 구잘 투르수노바, 알베르토 몬디, 럭키 등 외국인 방송인이 ‘K-컬처 비정상회담’에서 K-컬처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6일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한 구잘 투르수노바, 알베르토 몬디, 럭키 등 외국인 방송인이 ‘K-컬처 비정상회담’에서 K-컬처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